1219 Epiphany

From Framed album by Verbal Jint
July 17, 2008
Get the song from:

Korean:

[Verse 1]

아직 기억하네, 1988년 MJ의 Moon Walker
어떤 의미에선 그 때 처음 음악에 눈을 떴어
친척들 앞에서 사촌들과 그 춤을 췄어

그리고 어린 게 피아노를 곧잘 쳐
어머니 애창곡으로 악보를 골라서
연주할 때면 어머니의 얼굴에서
미소를 볼 수 있었고 난 우쭐했어

그러니까 내 가족이 내 최초의 관객
실내화, 크레파스, 스케치북, 가방, 책
Dragon Ball, 딴 애들과 똑같애
다른 점이라면 창의력 뛰어난 학생

Corleone에서 Tony Montana, Carlito로
'박하사탕'에서 '역도산', '실미도'로
노원구에서 바로 강남으로
그리고 내 유년기는 바로 다음 장으로

[Verse 2]

New Kids On The Block, Street Fighter 2
벌써 담배 맛을 아는 형들이 알려준
돈이 없어도 Jordan 가질 수 있는 법
혹시 들켜도 어른들 속이고 튀는 법

But I never was a 양아 type, rather 민감한 type
그런 내게 다가온 중 2때 장기자랑 night
누군가의 땜빵으로 내가 불렀던 노래
Radio에서 들었던 김현철의 '동네'

내 걱정관 달리 천여명이 환호해
It was so spiritual, I thought it was 교회
다음날 아침 조회부터
여자애들이 내게 말걸었어 like 'Hey, What's up?'

각하에서 역사의 도마 위로
운동권에서 정권의 노른자위로
Pearl Jam에서 The Fugees로
I was changing, but no one could see it though

History,
History in the Making

[Verse 3]

TR-808에서 Motif로,
스쿨밴드에서 한국힙합 엘리트로
만 17세 학교를 자퇴할 때쯤 힙합클럽에 가
공연들을 보며 들은 생각, 고작 저게 다??

무열정, 무질서한 낱말들의 나열,
This artform, someone's gotta take it to higher ground
so 'How High School' 내 첫 가사
그리고 Show and Prove, 우린 영향을 주고 받아

한국말 rap의 새로운 세대의 탄생
시대가 완전히 바뀌어 버렸지 한 땐
학교! 종교! 육교! 거리던 이들이
차츰 머릴 쓰기 시작해, 혁명은 이미

돌이킬 수 없는 단계로 왔어,
그 과정의 나침반이자 교과서
The one and only Verbal Jint, and I'm back again
물론 이번에도 변화의 핵 again

Credit: Naver Music
See More Less More

Leave Your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