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xth Sense

February 19, 2009
Get the song from:

Korean:

시간날때마다 수화기가 닳게 전화 해왔던 그가
자꾸 바쁘다며 차일피일 연락이 또 멀어질 때

첨엔 아낌없이 돈을 쓰고 비싼 선물 해대던 그가
나라 경제 들먹이며 은글슬쩍 짜게 변해갈 때

십중팔구 새로 딴 여자가 생겼거나
싫증이 난 증거니까 그대로 다 믿지마

어디 있냐고 늘 무얼 하냐고 또 체크하는 그녀가
매번 통화중 이거나 자주 전화기가 꺼있다면

잠시 한눈파는 것도 화를 내고 토라지는 그녀가
이리저리 눈치 보며 주윌 신경쓰며 살핀다면

십중팔구 딴 사람 양다리 걸치거나
바람이 날 증거니까 한번쯤 의심해봐

열에 아홉 맞다고 해도 아니라고 넌 믿고 싶니
똑바로 봐, 니 머리보다 너의 가슴이 느끼고 있는걸

모두 이해할 것 처럼 지난 사랑 궁금해 하던 그가
그 얘기를 핑계 삼아 일일이 널 간섭 해댄다면

그냥 함께 있는것도 행복하고 좋아하던 그녀가
이것저것 다른 남자들과 재고 비교만 한다면

십중팔구 둘 중 하난 맘이 떠난거야
지루해질 뿐이잖아, 이쯤에 정리해봐

열에 아홉 맞다고 해도 아니라고 넌 믿고 싶니
똑바로 봐, 니 머리보다 너의 가슴이 느끼고 있는걸

Credit: Naver Music
See More Less More

Leave Your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