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llade for Spring (봄의 발라드) (With NILE)

Written by Kiya
Composed by Kiya
March 31, 2019
Get the song from:

Korean:

밤새 떠드는 빗방울 소리
소리도 없이 두 손을 내민 봄
너무 힘들면 햇살에 기대어
잊기로 해 서로 몰랐던 그때로

잘 지내란 그 말에 의미를
애써 찾지 말아요
조금은 시간이 걸려도 웃어질 거예요
봄이 오면.

지난 겨울 바람이 차가웠단 걸
나는 잊어가요 찬바람에
얼마나 가슴을 시려 했는지

지난 사랑 얼마나 아파했단 걸
시린 겨울에서 계절이 바뀌듯
아쉬웠던 그 마음이
그리움이 이 봄날에 떠나가요

눈꽃 날리던 차가운 거리는
어느새 벚꽃으로 물들어가

행복하란 그 말에 의미를
애써 찾지 말아요

행복은 슬픔의 끝에서 찾아올 거예요
봄이 오면.

지난 겨울 바람이 차가웠단 걸
나는 잊어가요 찬바람에
얼마나 가슴을 시려 했는지

지난 사랑 얼마나 아파했단 걸
시린 겨울에서 계절이 바뀌듯
그리움이 이 봄날에 떠나가요

내생의 가장 아름다웠던 순간은
이젠 추억으로 남기려 해

힘든 순간 그대도 모두 잊어요
나는 잊어가요 찬바람에
얼마나 가슴을 시려 했는지

아픈 만큼 행복이 찾아오니까
시린 겨울에서 계절이 바뀌듯

아쉬웠던 그 마음이 아쉬웠던 그 마음이
그리움이 이 봄날에 떠나가요

Credit: Naver Music
See More Less More

Romanization:

bamsae tteodeuneun bisbangul soli
solido eobsi du soneul naemin bom
neomu himdeulmyeon haessale gidaeeo
ijgilo hae seolo mollassdeon geuttaelo

jal jinaelan geu male uimileul
aesseo chajji malayo
jogeumeun sigani geollyeodo useojil geoyeyo
bomi omyeon.

jinan gyeoul balami chagawossdan geol
naneun ijeogayo chanbalame
eolmana gaseumeul silyeo haessneunji

jinan salang eolmana apahaessdan geol
silin gyeouleseo gyejeoli bakkwideus
aswiwossdeon geu maeumi
geuliumi i bomnale tteonagayo

nunkkoch nallideon chagaun geolineun
eoneusae beojkkocheulo muldeuleoga

haengboghalan geu male uimileul
aesseo chajji malayo

haengbogeun seulpeumui kkeuteseo chajaol geoyeyo
bomi omyeon.

jinan gyeoul balami chagawossdan geol
naneun ijeogayo chanbalame
eolmana gaseumeul silyeo haessneunji

jinan salang eolmana apahaessdan geol
silin gyeouleseo gyejeoli bakkwideus
geuliumi i bomnale tteonagayo

naesaengui gajang aleumdawossdeon sunganeun
ijen chueogeulo namgilyeo hae

himdeun sungan geudaedo modu ijeoyo
naneun ijeogayo chanbalame
eolmana gaseumeul silyeo haessneunji

apeun mankeum haengbogi chajaonikka
silin gyeouleseo gyejeoli bakkwideus

aswiwossdeon geu maeumi aswiwossdeon geu maeumi
geuliumi i bomnale tteonagayo

Credit: HallyuMusic
See More Less More

Leave Your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