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encil (연필)

Written by 1601
Composed by 1601
Arranged by 1601
September 1, 2015
Get the song from:

Korean:

한번도 너를 꿈꾼 적 없었어
잠시 두 눈이 이상해 진건지
자꾸 니 얼굴만 보여 계속 니 모습 생각 나
말도 못하고 바보처럼 웃고 있어

정말 착각이 아닌 거라면
어떻게 너에게 전할 수 있을까
차라리 편한 사이가 좋을 것 같아
밤새도록 잠들 수 없는 걸

연필로 손길로 니 모습을 그린다
검게 눌러 붙은 자국은 마치 새벽처럼 남아
뭉툭한 내 마음 부러질 수 없는데
나는 나는 너만을 그려본다.

언제나 내겐 해맑은 너지만
지금 내 모습 달갑진 않잖아
그래도 변한 사이가 좋을지 몰라
미치도록 널 잡고 싶은 걸

연필로 손길로 니 모습을 그린다
검게 눌러 붙은 자국은 마치 새벽처럼 남아
뭉툭한 내 마음 부러질 수 없는데
나는 나는 너만을 그려본다.

이런 나에게 니가 온다면
차가운 세상 너를 지켜줄게

사랑해 사랑해 수백 번 쓰던 그 말
이젠 너에게 보여줄래 마치 처음인 것처럼
다시 또 하얗게 지워 질 순 없잖아
내가 내가 너만을 사랑할게

Credit: Naver Music
See More Less More

Romanization:

hanbeondo neoleul kkumkkun jeog eobseosseo
jamsi du nuni isanghae jingeonji
jakku ni eolgulman boyeo gyesog ni moseub saenggag na
maldo moshago babocheoleom usgo isseo

jeongmal chaggagi anin geolamyeon
eotteohge neoege jeonhal su isseulkka
chalali pyeonhan saiga joheul geos gata
bamsaedolog jamdeul su eobsneun geol

yeonpillo songillo ni moseubeul geulinda
geomge nulleo buteun jagugeun machi saebyeogcheoleom nama
mungtughan nae maeum buleojil su eobsneunde
naneun naneun neomaneul geulyeobonda.

eonjena naegen haemalgeun neojiman
jigeum nae moseub dalgabjin anhjanha
geulaedo byeonhan saiga joheulji molla
michidolog neol jabgo sipeun geol

yeonpillo songillo ni moseubeul geulinda
geomge nulleo buteun jagugeun machi saebyeogcheoleom nama
mungtughan nae maeum buleojil su eobsneunde
naneun naneun neomaneul geulyeobonda.

ileon naege niga ondamyeon
chagaun sesang neoleul jikyeojulge

salanghae salanghae subaeg beon sseudeon geu mal
ijen neoege boyeojullae machi cheoeumin geoscheoleom
dasi tto hayahge jiwo jil sun eobsjanha
naega naega neomaneul salanghalge

Credit: HallyuMusic
See More Less More

Leave Your Comment